본문 바로가기

임태병

[집담] 1st S.A.A.I 건축/Diverging EXIT, 한국건축의 길을 찾다_시즌2 : 6 Conversing Events 1st S.A.A.I 건축/ Diverging전시 : 2010.5.3-5.10집담회 : 2010.5.6패널 : 김원식, 문훈, 배형민, 이일훈 ‘한국건축의 길을 찾다’, 첫 번째 주자인 사이 건축은 동네 건축가를 지향한다. 그들이 동네라고 부르는 곳은 인디 밴드와 비보이들, 화실이나 아기자기한 카페가 모여 있는 홍대 앞. 사이 건축에게 그 곳은 어떤 특별한 도시의 한 부분이기 보다는 지극히 평범하고 일상적인 공간이다. 그들이 특별할 것 없다 느낄 정도로 동네와 닮아 있는 그들의 모습은 건축가로서 개인의 자율성을 존중하는 작업 방식과 태도에서 드러난다. 그리고 지하 전시장에 그대로 옮겨다 놓은 사이 건축의 사무실이 그 태도와 방.. 더보기
[전시] DIVERGING_SAAI건축 [초대장: 6 CONVERGING EVENTS_제1전시] DIVERGING_SAAI건축 5월 3일 개막, 5월 6일 집담회 개최‏ 사이가 전시를 한다. 내가 다 뿌듯하다네. 사이월드로 고고싱~ http://cafe.naver.com/aqlab 전시장집담회 (내용보기) 더보기
[집담] 마이너리티 리포트_동네건축가를 꿈꾸는 SAAI “저희는 박창현 이진오 임태병 입니다. SAAI의 공동대표이자 사무실에서 가장 오랜 시간 상주하는 붙박이 스텝입니다. 또 작업하면서 서로 간에 교류할 수 있다는 것에 대한 믿음을 공유하는 집단입니다. 저희는 지휘자가 아니라 같이 연주하는 그룹, 잼 하거나 재즈 하는 사람들이며, 저희 셋만이 아니라 계속 저희와 작업하게 될 친구들과 서로 눈빛을 교환하면서 맞춰가는 그런 성격의 사무실을 지향합니다.” 건축집단 SAAI는 자신들의 소개에 건축관이나 작품세계 보다 건축하는 과정과 방법을 얘기한다. 건축가로서 참 알듯 말듯하다. 그런 그들을 만난 건 에서다. 은 홍대 앞 디자인을 조명하는 기획전시로 더 갤러리와 스토리텔링 컴퍼니 봄바람이 기획하였다. 홍대 앞을 베이스로 작품 활동을 벌이는 디자인 회사 11개가 자..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