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성 1930 특별전_보도자료.pdf







‘-이방인의 순간포착-경성 1930’ 

특별전 청계천문화관에서 열어

국내 최초 경성관련 전시

   - 1939년 조선총독부 철도국에서 제작한 ‘경성 1939’ 동영상 시민에게 최초 공개

      1939년 경성과 오늘의 서울을 실제 비교․촬영한 영상을 전시

   - 경성시기 중심지 대표상가 3,000여 개의 위치가 확인된 가로도면 최초 공개

   - 국내에 공개되어 있는 2,000여 점의 경성관련 이미지를 키오스크로 볼 수 있도록 했다.


   - 주    최 : 청계천문화관

   - 전시기간 : 3. 29(화)~6. 26(일) 오전 9시~저녁 9시(매주 월요일은 휴관)

   - 전시장소 : 청계천문화관 1층 기획전시실

                서울특별시 성동구 청계천로 530 (구 마장동 527-4)

   - 관 람 료 : 무료

   - 전시문의 : 02_2286_3410 www.cgcm.go.kr 




□ 청계천문화관(관장 사종민)은 오는 3. 29(화)~6. 26(일)까지 청계천문화관에서 ‘이방인의 순간포착, 경성 1930’특별전을 개최한다.


□  ‘경성 1930’특별전은 경성을 주제로 여는 최초의 전시로 1939년 조선총독부 철도국에서 촬영한 ‘경성 1939’ 영상이 이번 전시에서 최초로 시민들에게 공개되고, 1939년 경성과 2011년 서울을 비교하여 관람객의 이해를 돕도록 하였다.


□ 한양대학교 건축학부에서 지금까지의 연구성과를 토대로 종로와 본정의 3,000여개의 상가의 위치가 포함된 가로도면을 최초로 전시하여 시민들이 직접 살펴볼 수 있도록 하였다.


□ 전시는 2개의 전시실에서 이루어지는데 1전시실은 경성역→남대문로→화신백화점→종로거리→경성풍경→경성백경→본정거리로 구성하였고 2전시실은 1924년 경성시가지도, 경성연표, 1920년 후반 경성안내도, 1982년 단면으로 본 종로지역, 항공에서 본 2003년 종로, 가로가 복원된 1930년대 종로, 1930년대 본정가로, 2011년 서울로 구성하였다. 


□ 1전시실에는 서울역사박물관 소장 경성관련 엽서 및 지도 등 250여 점과 1939년 조선총독부 철도국에서 제작한 ‘1939 경성’ 홍보 영상을 관람객의 이해를 돕기 위해 1939년 경성과 현재 서울을 비교․전시 상영하며 1930년대 경성의 가로를 재현하였다.

 

□ 2전시실에는 부산박물관과 서울역사박물관이 수집해온 경성 이미지 2,000여 점을 키오스크로 검색할 수 있으며, 이와 더불어 한양대학교 건축학부가 주축이 되어 정리한 종로와 본정의 가로도면을 전시하였다. 이 도면에는 위치가 확인된 3000여 개의 상가가 포함되어 있다(자세한 내용은 별첨).


□ 1395년 이래 500여 년간 조선과 대한제국의 수도였던 한성부는 1910년부터 일본인의 손에 의해 일제 식민지의 행정 중심지인 경성부로 바뀌게 되었다.

   ‘경성시기’(1910~1945)는 일제강점기라는 역사의 굴레 속에서 시작되긴 하였지만 한국 근대사에 있어서는 많은 변화를 가져왔던 시기이기도 하다.

   초기 인구가 20여 만 명에 불과하던 경성은 1911년 행정구역을 5부 8면제로 개편하였고 도시화가 진행됨에 따라 1936년에는 고양군․시흥군․김포군 관내의 일부 지역을 편입하여 면적이 4배로 확장되었고 인구도 약 40만 명으로 늘어났다.







노점수 : 본정은 꽃집 8채, 종로 네거리(종각)에서 종로3가 사이(종로2정목) 약 300채

거리폭 : 본정거리는 7m, 종로거리는 약 30m

식료품점 : 본정에 65개, 종로에 10개

의류품종 : 본정에 135개, 종로에 121개 

점포의 일일 고객수 : 본정은 79,979명, 종로는 12,754명

1점포당 평균 고객수 : 본정은 1,142명, 종로는 136명

바닥의 종류(타일 및 시멘트) : 본정은 228채, 종로는 132채 

바닥의 종류(목조바닥) : 본정 61채, 종로는 84채






소매업종사자 : 본정은 일본인이 449명, 조선인이 16명, 중국인이 1명, 그 외 외국인이 10명,  종로는 일본인이 24명, 조선인이 502명, 중국인이 12명, 그 외 외국인이 2명 

개업년도 : 1920년, 1926년, 1930년, 1931년 본정은 개업이 487점포, 종로는 542점포

소매업 종업원 : 본정, 종로 모두 2명. 

소매업수 : 본정은 244개소, 종로는 425개소

매장면적 : 본정은 5,355평으로 평균 11평이었고 종로는 5,805평으로 평균 10.7평

소유상황 : 본정은 임대가 주택병용이 90%이상이었고 자기소유나 영업전문은 10%

          종로는 임대가 93%, 영업전문이 60%, 주택병용이 40%, 자기소유는 7%

판매방법 : 본정은 진열이 85%, 좌판판매는 15% 

           종로는 좌판판매가 90%, 진열판매 8%

지가 및 집세 : 본정은 1정목이 1평에 가장 비싼 1000엔, 최하는 4정목으로 320엔

               종로는 1정목과 2정목이 1평에 1,000엔,  5정목이 300엔으로 최하

의료용품 : 본정은 직물과 피복류가 68종, 종로는 120종

식료품 : 본정은 과자와 빵류가 34종, 종로는 22종


근거 : 본정종로비교표-2 자료 경성부 상점가조사 1936년 8월

京城府자료 2:「경성부 상점가 조사」1936년(昭和 11年) 8월- 1936년 7월 20일 현재, 경성부 내에 있어서 주요 상점가에 대해 그 형태, 구성, 정비의 상황 및 각 점포의 영업비 등을 조사하였다. 중요한 자료로서 「본정 1, 2정목 상점가 구성도」,「종로 2, 3정목 상점가 구성도」가 첨부되어 있어, 상점의 업종이 기입된 그림이 첨부되어 있다. 



[‘경성 1930’ 특별전 전시포스터]

[서울역사박물관 소장 1920년 후반 경성유람안내도]

[1929년 요시다 하츠사부로吉田初三郎의 조선박람회도회]


+ Recent posts